Everyday Xmas!

 

♡ Blog ♡    about Travel Kids Mama Papa Living USA Kids USA Cook Book Board ㅣㅣㅣㅣㅣㅣ  

 

 

 

 


0
 72   4   1
  View Articles

Name  
   Boo 
Subject  
   반가워요! 브라이언~!



정말 오랜만에 브라이언 윌리엄스를 봤네요. 휴가 갔다왔나보죠? 저희도 며칠 여행을 다녀왔으니 근 보름은 못 본것 같네요. 중간에 캠벨 브라운 등등 몇몇 대타가 Nightly News를 진행하던데 영 맛이 나지 않더군요.

지난 6월호인가 Readers' Digest에 브라이언 윌리엄스가 기고한 글에 보면 가끔 자신의 전임자인 탐 브로코를 만나러 몬태나에 있는 탐의 목장을 방문한다고 하던데... 이번에도 거기 갔다왔나 모르겠네요. 몬태나...거기 한 번 가보고 싶네요...

오늘 뉴스는 새로운 대법관 지명자 Alito의 청문회 뉴스부터 시작하더군요. 저는 Alito가 이미 대법관이 되어 있는 줄 알았더니 그게 아니대요. 여즉 레이건 대통령시절 썼던 메모가 문제가 되고 있네요. '미국 헌법은 낙태의 자유를 보장하지 않는다'는 의견... 또 다른 상원의원들은 judicial activisim에 관해 Alito의 의견을 묻고 있구요. 2000년 대선 결과를 결과적으로 사법부에서 판정한 셈이 되는데 그거 어떻게 생각하냐고... 정말 곤혹스런 질문이죠?

이란이 핵 개발 연구를 다시 재개한다고 해서 미 국무부가 바빠진 모양이구요. 또 이라크에서 미국 출신 프리랜서 저널리스트가 실종되었다는군요. 터키에서 조류독감으로 희생자가 생겨서...이게 유럽으로까지 번지는게 아닌가...하고 있구요. 저희 옆 동네인 웨스트 버지니아 광산촌에서 사고가 있었네요. 희생자 장례식 뉴스가 보도되었구요. 중동 관련 뉴스와 미국 국내 뉴스가 전부입니다. 미국 주류사회의 관심이 어디에 집중되어 있는가를 알 수 있습니다.

아...건강문제가 또 중요한 관심사죠? prostate cancer(요게 전립선암이던가요?)를 미리 진단할 수 있는게 PSA test라는 것인데... 이 수치가 높게 나오면 대개의 경우 수술을 하겠다고 그러는데(왜냐하면 '암'이니까...) 전립선암이 life threatening cancer도 아니고 autopsy 후 부작용도 만만치 않아서 과연 이걸 할 필요가 있느냐는 것이죠? "too much medical treatment" 아니냐는거죠.

또 다른 건강관련 이슈...미국내 ER의 상황을 점검해봤더니... 평균 C-이더라...A를 받은 주는 하나도 없고... 의사, 간호사, 침상의 부족으로 긴급한 상황이 발생하면 혼자 알아서 치료해야 될지도 모른다는 뉴스네요. 미국에 살다 응급실 갈 경우가 생기면 '어떻게 이런 경우가 있을 수 있나' 하는 생각이 들죠. 응급실이라는데서 1-2시간 기다려야 치료를 받을 수 있다면 말 다한거죠 뭐... 피가 막 나오고 있는데도... 무작정 '기다려라' 소리만 듣는다고 하더군요. 저희도 작년에 이런 경험을 했었죠. 피가 나오는 상황은 아니었지만... 뉴스 마지막에는 '당신의 훌륭한 financial status가 좀 더 나은 치료를 받을 수 있는 가능성을 열어줄 것 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그렇지 않다'는 말도 덧붙이더군요. 그럼 모야... 재수 좋으면 치료 받고, 재수 없으면... 그건가?

'Million Little Pieces'라는 책이 베스트셀러인 모양입니다. 브라이언 윌리엄스가 "여러분들 지난 크리스마스 선물로 이 책을 많이 선택하셨을 텐데..."라고  뉴스를 전하더군요. (이런 책이 있는 줄도 몰랐는데...@@ '섬'에 살고 있는게 확실해요...미국도 아니고 한국도 아닌 섬... 한국에는 이미 이 책 번역본 있는거 아닌지...ㅠ.ㅠ ) 암튼 이 책은 James Frey라는 사람이 자신의 이야기(drug addict이자 알콜 중독자이자 범죄자였던...)를 쓴 책인데 이게 가공의 것을 쓴게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하던데요...

거의 한달을 놀았더니 제 영어가 거의 비참한 수준으로 전락하고 있는 느낌입니다. 예린이 꼬셔서 영어로 대화를 해 볼라고 하는데 걔는 아빠랑 영어로 말하는거 너무 싫어해요...자슥...좀 도와달라니까는...우쒸...좀 수준은 떨어지지만 소야랑...쩝...에이...말자...말어...ㅠ.ㅠ


Julieta
Thanks alot - your answer solevd all my problems after several days struggling   2012/03/03

bqazzrcdo
cEwaei <a href="http://sklckwzlozzs.com/">sklckwzlozzs</a>   2012/03/09


no
subject
name
date
hit
*
72
  금연 1주년을 맞으며... [2]

Boo
2006/05/04 2571 420
71
  부동산 광풍... [3]

Boo
2006/11/13 3037 461
70
  허깨비 다이어트!

Boo
2006/07/11 3157 510
69
  CPAP will be jelous of it, if you have spare time! [5]

Boo
2006/09/06 3060 467
68
  齒科 and 車 - 미국 괴담? [3]

Boo
2006/05/09 3697 508
67
  Dynamic Korea!!! [10]

Boo
2006/03/26 2935 419
66
  Sandwich Generation [8]

Boo
2006/01/25 2959 481
65
  몇년前 사진들 보고 있으려니... [11]

Boo
2006/01/29 2734 413
64
  Stay tuned! [1]

Boo
2006/02/03 2460 396
63
  Making a difference! [1]

Boo
2006/02/04 2693 442
62
  Dinner Cancelling & more... [3]

Boo
2006/02/12 2686 462
61
  정크푸드! [8]

Boo
2006/02/17 2884 446
60
  Iraq & Katrina... [1]

Boo
2006/02/24 2403 425
59
  10년 법칙이라... [9]

Boo
2006/03/01 2789 452
58
  Dinner Cancelling Again... [1]

Boo
2006/03/04 2805 487
57
  Cruise 단상! [4]

Boo
2006/01/11 2718 449

  반가워요! 브라이언~! [2]

Boo
2006/01/11 2703 449
55
  Predator! [1]

Boo
2006/01/14 3126 473
54
  늦은 새해 인사~! [4]

Boo
2006/01/16 2228 381
53
  MLK Day [4]

Boo
2006/01/17 2597 443
1 [2][3][4]

Copyright 1999-2024 Zeroboard / skin by Zetyx